공유하기

도통 낫지 않는 허리디스크, 도수치료를 통해 해결

 

도통 낫지 않는 허리디스크, 도수치료를 통해 해결

 

 

 

 

현대인들에게 허리 통증은 더 이상 낯선 증상이 아니다. 주변에서 많이들 겪고 있기에 발생되는 안일한 마음과 함께 바쁜 일상으로 병원에 방문하는 것이 아닌 

찜질이나 마사지 등으로 해결하려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허나 이는 제대로 치료하지 않고 방치한다면 큰 화를 부를 수 있다.

 

우리 몸의 척추에는 뼈와 뼈 사이에서 완충 작용을 담당하는 디스크가 있다. 여러 원인들로 인하여 이 디스크가 제자리에서 빠져 나오곤 하는데

이는 주변의 신경들을 건드리며 허리디스크를 유발하게 된다. 또한 신경에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통증, 저림, 마비 등의 신경 이상 증상들이 나타나게 되어 

일상에 큰 지장을 주게 된다.

 

허리디스크는 척추 어느 부위에서든 발생할 가능성이 있다. 이는 90% 이상이 요추 부위에서 나타나고 8%는 경추 부위, 드물게는 흉추 부위에서도 나타난다

각각의 척추 신경들은 감각과 운동 등 각자 담당하고 있는 역할이 다르기 때문에 어느 부위에 어떻게 발생했는가에 따라서 차이가 나타날 수 있다

그렇기 때문에 정확한 검사와 체계적인 치료가 필요한 것이다.

 

허리디스크 치료는 조기에 발견할 경우, 비수술 치료만으로도 증상의 호전을 기대할 수 있다. 대표적으로 도수치료를 통하여 쉽게 도움을 받을 수도 있다.

 

도수치료는 별도의 장비가 필요 없으며, 오직 손만으로 틀어진 근골격계를 바로 잡는 치료다. 이는 틀어져 있는 근골격계를 바로 잡고 전체적인 신체의 흐름을 원활하게 해준다. 그렇기 때문에 재발과 통증이 만성화 되는 것을 예방할 수 있는 것이다. 또한 이는 절개, 출혈, 감염 등의 수술적 치료의 부담감을 없애주면서 근본적인 척추의 문제를 바로 잡아줄 수 있다.

 

허리디스크의 대부분은 퇴행성변화가 가장 큰 원인이며, 다음으로 교통사고 등으로 인한 외상과 잘못된 자세 등에 의해 발생한다. 그렇기 때문에 올바른 허리 사용법을 익히고 습관화하며 평소 바른 자세를 유지하는 것이 예방에 많은 도움을 줄 수 있다. 또한 하루 약 20분 정도 규칙적으로 자전거 타기나 수영과 같은 유산소 운동을 지속적으로 하는 것이 중요하다.


 

 

등록일
2018-03-12 10:33
조회
96